메리엇 호텔이 꽉 차서.. 임시로 이용한 Aloft호텔,

white field 지역에 있고.. 가격은 1박에 4500 루피( 한국돈으로는 9만원 미만), 여기에 포함된 서비스는 조식, 세탁물 4개, 출퇴근 차량지원,물 500ml 2병 정도???


주소는 아래 나오는 것과 같고, 연락처도 아래와 같다.




로비는 아래와 같이 되어있고....



입구에는 종같은 뭔가가 있고.. 수하물 스캐너도 있다.



들어와서 여기 저기 둘러보면서 찍어둔 것들은...



당구대가 있는데... 공이.. 공이...@.@ 한번도 닦은적이 없는것 같이 ... 보인다.큐대도 그렇고...



1층 식당 앞에 있는 휴식공간... 아무도 없다...



스낵바 같은데.. 아무도 사먹지 않는것 같고...



그림이 걸려 있어서.. 찍어본것들...




나의 방을 향해 가는 길...



호텔방을 들어와보면... 오옷??? 괜찮다.





일회용품들.. 괜찮다.



물도 차들도 괜찮았다.



텔레비전도 있었는데, 켰으나.. 모두다 잠겨있는 채널들......



내방은 침대가 두개... @.@ 다른 친구들 방은 큰 침대가 하나...



책상도 괜찮고.. 인터넷도 무제한 무료이나.. 느리다.



아침 식사가 제공되므로.. 식사하러 내려와서....




인도식을 안먹기로 했기 때문에..( 이유는 장이 안전하지 못하다.. ㅠ.ㅠ)

감자튀김도 몇개 가지고 왔었는데... 정체를 알수 없는... 뭔가 생긴게 마음에 들지 않는 긴 털이 들어있어서.. 모두 폐기...


베이컨은 짜고.. 치킨햄은 그럭저럭이고..소세지는 그냥 소세지고.. 치즈들은 그냥 치즈였다.



밥먹고 나와보니.. 바로 앞에 수영장이 있었다.. 

호텔 웹사이트에서 본 수영장보다는 훨씬 작은.. 수영장...







유아용 풀에는 벌레들의 사체가 발견되고 있다...




수영장 옆 휴식공간.. 괜찮다.



세탁물이 4개까지 무료로 포함되어있다고 했으나...

첫날 팁을 달라는 듯이 방에 들어와서 나가지 않던 좋지 못한 느낌으로 인해.. 빨래를 아예 그냥 손수했다.

그런데 뽀송하게 마르지 않아서... 드라이기로 손수 강제 건조중.. 근데 중간에 보니.. 연기가 모락 모락....@.@



퇴근후 속옷과 양말을 가지런히 빨아서 건조한다..



2일간 머물렀으나.. 그럭 저럭 괜찮은 서비스였다.

이정도의 가격에 이정도면 오케이.

저작자 표시
신고
  1. A_Rin 2013.11.21 06:39 신고

    인도출장가셨나봐요.. 하지만 불편함이 곳곳에서 느껴지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